본문 바로가기
ISSUE

국회체포 동의안이 진행되면 생기는 무서운 일!

by 아직 이른 2023. 2. 18.
반응형

 

 

1. 국회체포동의안이란

 

 

국회의 체포동의안(國會議會議)은 대한민국의 법률 체계에서 중대한 범죄를 저지르거나 법률을 위반한 혐의가 있는 공무원이나 그 밖의 개인에 대해 국회가 체포 및 구금을 청구할 수 있는 제도이다.

개인의 체포를 요구할 수 있는 권한은

"국회는 범죄로 기소된 사람에 대한 체포를 요구할 권리와 그 관할 하에 있는 모든 사안에 대한 조사권을 가진다."

국회 체포동의안은 국회 본회의에서 출석 의원 과반수가 채택한 결의안이나

특정 사건 조사를 목적으로 설치된 특별위원회에서 발의할 수 있다.

동의안이 통과되면 법무부 장관은 해당 개인의 체포와 구금을 수행할 책임이 있다.

최근 국회의 체포동의안이 활동 중인 대표적인 사례가 2019년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사건이다.

조국 수석은 비리와 권력남용 혐의에 대한 수사 대상이었고,

국회는 2019년 10월 구속영장을 청구하는 결의안을 통과시켰다.

일부 비평가들은 이것이 조국과 그의 개혁안을 훼손하기 위한 정치적 동기가 있는 움직임이라고 주장하면서,

그 동의안은 매우 논란이 많았다.

그러나, 이 발의의 지지자들은 정의가 실현되고 부패한 공무원들이 그들의 행동에 대해 책임을 지는 것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논란에도 불구하고 결국 국회의 체포동의안은 성공했고,

조국 수석은 범죄 혐의 수사가 계속되는 동안 체포돼 수개월간 구금됐다.

그는 이 사건을 계기로 법무부 장관직에서 물러났고,

이 사건은 오늘날까지도 한국 정치에서 논의와 논쟁의 주제로 남아있다.

 

 

 

2. 부정적 효과

한국의 국회 체포동의안은 일부 논란과 비판의 대상이 되어왔고, 일부는 그것이 남용과 정치화의 대상이 될 수 있다고 주장했다.

국회 체포동의안의 부정적인 사례는 2016년 국회가 부패·횡령 혐의로 기소된 이동필 전 농림수산식품부 장관에 대한 체포동의안을 통과시키면서 발생했다.

비판론자들은 이 발의가 정치적 동기를 부여한 것이며, 당시 여당이 야당 의원들을 겨냥해 그들의 신뢰를 떨어뜨리기 위한 광범위한 노력의 일환이라고 주장했다. 또 일부 법률 전문가들은 국회가 정상적인 법적 경로를 우회해 개인의 구속을 명령할 수 있도록 한 것은 적법 절차 등 기본적인 법 원칙에 위배된다고 주장했다.

이동필 사건은 결국 구속 없이 해결됐지만 국회 동의안을 둘러싼 논란으로 입법부의 직권남용 가능성과 법적 절차의 투명성과 책임성 확대가 필요하다는 우려가 제기됐다.

이후 명확한 사용지침과 기준을 마련하고 의사결정 과정에 대한 감독과 검토를 강화하는 등 국회 체포동의안에 대한 개혁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그러나 이러한 노력에도 불구하고 국회의 체포동의안은 실효성과 정당성에 대한 논쟁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한국 정치에서 논란의 여지가 있는 문제로 남아 있다.

 

 

 

 

우리나라 국회에서 체포동의안이 진행 중일 때는 당시 구체적인 상황과 정치적 풍토에 따라 야당이나 정당이 다양한 형태의 반발로 대응할 수 있다.

반발의 일반적인 형태 중 하나는 동의의 정당성에 이의를 제기하고 해당 개인에 대한 혐의가 정당한지 여부를 묻는 것이다. 야당 의원들은 이 발의가 정치적 의도가 있거나 정당의 신용을 떨어뜨리거나 약화시키려는 더 큰 노력의 일부라고 주장할 수 있으며, 발의 진행을 지연시키거나 방해하기 위해 의회 절차를 이용할 수도 있다.

반발의 또 다른 형태는 반대 여론을 동원하고, 시위나 다른 공개 시위를 조직하고, 언론을 이용해 그들의 우려와 비판을 공론화하는 것이다. 이는 이 문제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여당에 자신들의 입장을 재고하라는 압력을 가할 수 있는 효과적인 방법이 될 수 있지만, 사회 내부의 양극화와 분열을 더욱 심화시킬 수도 있다.

야당이 국회의사당 점거나 물리적 봉쇄 등 동의 저지를 위해 더 극단적인 조치를 취할 수도 있다. 이는 경찰과의 충돌과 관련자들에 대한 잠재적인 형사 고발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고위험 전략이 될 수 있다.

전반적으로 현재 진행 중인 체포동의안에 대한 야당의 대응은 사건의 결과에 큰 영향을 미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한국의 광범위한 정치적 풍토에도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이와 같이, 그것은 그 나라의 정치적 지형의 중요한 측면이며, 국내외 관찰자들 모두가 면밀히 주시하는 측면이다.

 

 

 

 

 

3. 외국의 사례

 

외국 의회 체포동의안은 해당 국가에 거주하는 개인이 중대한 범죄를 저질렀거나 법을 위반한 것으로 의심될 경우 해당 국가의 의회가 체포·구금을 청구할 수 있도록 하는 장치다.

국제법상 외국 의회의 체포동의안은 법적 구속력이 없으며 개인이 있는 국가에서 법적 효력이 없다.

다만 외국 정부가 해당 개인에 대해 조치를 취하도록 주최국에 압력을 가하는 방식으로 볼 수 있다.

외국인 국회 체포동의안의 사용은 상대적으로 드물지만, 최근 몇 년간 세간의 이목을 끄는 사례가 몇 건 있었다.

일례로 2018년 스페인 정부는 당시 독일에 거주하고 있던 카탈루냐 전 지도자 카를레스 푸이그데몬트를 반란 및 선동 혐의로 체포·구금해 달라고 요청했다.

체포는 스페인 정부의 요청에 의해 진행되었지만,

일부 독일인들이 푸이그데몬트의 인권을 침해하는 것이라고 비판하는 등 스페인과 독일 사이에 외교적 위기를 초래했다.

2019년 미국 정부의 요청으로 영국에서 체포된 위키리크스 창업자 줄리언 어산지가 자신을 상대로

외국 의회 체포동의안을 낸 사례도 대표적이다.

어산지는 자신의 비밀누설 역할과 관련한 각종 범죄 혐의로 기소돼 현재도 사건이 진행 중이다.

전반적으로,

외국 의회의 체포동의안 사용은 많은 다른 법적, 정치적 요인들이 작용하는 복잡하고 논란이 많은 문제이다.

이러한 움직임들은 외국 정부가 정의와 책임을 추구하는 방법으로 보일 수 있지만,

그것들은 또한 국제법 하에서 정당한 절차와 개인의 권리에 대한 우려를 제기한다.

 

 

 

 

반응형

댓글